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3월, 흰꽃] 봄날은 간다-매화꽃

 

 

봄이 옴을 가장 먼저 알리는 매화꽃은

봄이 오는 것을 시샘하는 겨울의 눈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꿋꿋이 피어

예로부터 선비의 절개를 상징하는 사군자의 하나로 많이 회자되고 있습니다.

 

올해는 날씨가 너무 포근해서 벚꽃이 일찍 필 정도인데

매화가 한창일 시기를 조금 넘겨 늦은감은 있지만 매화를 담게 되었습니다.

 

▼ 역시 매화는 그 향기가 두툼하고 진하게 올라 오는 것이

사진을 찍으러 주변에 가면 정말 매화꽃 향기가 기분을 좋게 만들어 줍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 벌써 진 매화가 많아 거의 끝물이 가까워 오는 중이라

좋은 꽃들을 찾기가 만만치 않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 이 향기로운 꽃에 벌들이 정말 바쁘게 꿀을 따고 있는 모습이

봄이 왔음을 느낄 수 있도록 해 주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30 EV | 100.0mm | ISO-1250

 

 

 

 

 

 

올해 전라남도 광양에서 열리는 매화축제와 홍쌍리 매실마을의 매화꽃을 보러 갈려고 했지만

일이 바빠서 갈 엄두가 나지 않아 아쉬웠지만 매화를 볼 수 있어 정말 다행이였습니다.

 

학명 : Prunus mume(매실나무)

꽃말은 '고격, 기품'이라고 합니다. ^^

(출처 :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092068&cid=40942&categoryId=32718)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