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3월, 푸른색] 봄날은 간다-큰개불알꽃, 봄까치꽃

 

 

따뜻한 기운이 돌기 시작하는 봄에 들에 옹기종기 파란색 꽃들이 피어 있습니다.

엄지손톱 정도 되는 크기의 작은 꽃이라 자세히 볼려면 가까이 가야 하지만

색이 정말 눈에 들어오는 예쁜 꽃입니다.

 

▼ 역시 눈에 들어오는 푸른색 꽃이 보이면 큰개불알꽃(봄까치꽃)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6 | -0.70 EV | 100.0mm | ISO-5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6.3 | -0.70 EV | 100.0mm | ISO-1250

 

 

 

 

 

▼ 왜 큰개불알꽃이란 이상한 이름이 이렇게 예쁜 꽃에 붙여졌냐고 꽃 이름을 바꾸어야 된다고 하시는분도 있고

그래도 해학적인 부분도 있으니 그냥 두자고 하시는 분들도 있으신데요~

일본의 이름을 그대로 번역하다 보니 이름이 이렇게 붙여졌다는 이야기도 있고

꽃이 진 후 열매의 모양의 개의 불알과 닮았다고 하여 붙여졌다고 합니다.

후자에 더 믿음이 가고 앞의 이야기는 정확한 것인지는 알아 보지 못 했습니다.

 

참 의아해 했지요~ 꽃을 보면 전혀 이런 이름이 붙여질만한 것이 없는데 하고 지내다 보니

씨앗이 맺힌 것을 보고~ 맞구나~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70 EV | 100.0mm | ISO-10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70 EV | 100.0mm | ISO-1600

 

 

 

 

 

▼ 개인적으로는 이런 해학적인 이름도 괜찮아서 이름을 바꾸는 것 보다 봄까치꽃과 함께 불리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70 EV | 100.0mm | ISO-640

 

 

 

 

학명 : Veronica persica Poir.

꽃말은 '기쁜소식, 나를 이겨 가져가세요'라고 합니다.

(출처 :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770829&cid=46686&categoryId=46694)

(출처 : http://kl8912.blog.me/110163389060)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3월, 흰꽃] 봄날은 간다-매화꽃

 

 

봄이 옴을 가장 먼저 알리는 매화꽃은

봄이 오는 것을 시샘하는 겨울의 눈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꿋꿋이 피어

예로부터 선비의 절개를 상징하는 사군자의 하나로 많이 회자되고 있습니다.

 

올해는 날씨가 너무 포근해서 벚꽃이 일찍 필 정도인데

매화가 한창일 시기를 조금 넘겨 늦은감은 있지만 매화를 담게 되었습니다.

 

▼ 역시 매화는 그 향기가 두툼하고 진하게 올라 오는 것이

사진을 찍으러 주변에 가면 정말 매화꽃 향기가 기분을 좋게 만들어 줍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 벌써 진 매화가 많아 거의 끝물이 가까워 오는 중이라

좋은 꽃들을 찾기가 만만치 않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 이 향기로운 꽃에 벌들이 정말 바쁘게 꿀을 따고 있는 모습이

봄이 왔음을 느낄 수 있도록 해 주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0 | +0.30 EV | 100.0mm | ISO-25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30 EV | 100.0mm | ISO-1250

 

 

 

 

 

 

올해 전라남도 광양에서 열리는 매화축제와 홍쌍리 매실마을의 매화꽃을 보러 갈려고 했지만

일이 바빠서 갈 엄두가 나지 않아 아쉬웠지만 매화를 볼 수 있어 정말 다행이였습니다.

 

학명 : Prunus mume(매실나무)

꽃말은 '고격, 기품'이라고 합니다. ^^

(출처 :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092068&cid=40942&categoryId=32718)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3월, 흰색] 봄날을 간다-살구꽃

 

 

 

노란 살구를 보면 여름이 왔음을 알 수 있는 과실입니다.

 

꽃이 흰색이고 3월에 피는데 살구꽃도 그리 길게 피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진달래피고 매화가 끝날때쯤 피어서 벚꽃이 피기 전에 지는 것 같은데 올해는 벚꽃이 일찍피어 함께 볼 수 있었지요.

살구도 1주일에서 2주일 정도 피어 있는 것 같습니다.

어정어정거리다 꽃이 다 지어 촬영 시기를 놓치기도 하였지요.

 

▼ 언듯 보면 벚꽃 같기도 하지만 벚꽃과는 다르게 꽃잎이 훨씬 크고 넓습니다.

그래서 꽃잎이 겹치는 느낌이 많이 들어요.

그리고 벚꽃은 꽃이 피는 가지가 여러개가 나와서 주렁주렁 매달린 형태를 하고 있다면

살구꽃은 가지 하나가 뻗어 나가서 지그재그로 꽃이 달리는 형태라

일직선으로 꽃이 달려 있는 형태를 가집니다. ^^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0.0 | +0.30 EV | 100.0mm | ISO-20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64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64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64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400

 

 

 

 

 

▼ 가지를 따라 꽃이 붙어 있는 형태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400

 

 

 

 

 

▼ 살구꽃의 학명 : Prunus armeniaca var. ansu

과명 : 장미과

(출처 : 네이버지식백과-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803747&cid=49395&categoryId=49395)

 

살구꽃의 꽃말은 '아가씨의 수줍음'이라고 합니다. ^^

(출처 : http://blog.naver.com/rlatjd7198/220334305647)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30 EV | 100.0mm | ISO-5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4.0 | +0.30 EV | 100.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6 | +0.30 EV | 100.0mm | ISO-250

 

 

 

 

이제 5월이 시작 되었는데 6월~7월이 되면 살구가 열리겠죠~

봄에 꽃들이 정말 많이 피어서 사진을 많이 찍고 싶은데 시간이 잘 나지 않으니~ 참 아쉽습니다. ^^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3월, 붉은색] 봄날을 가고-진달래꽃

 

 

봄을 생각나게 하는 꽃으로 진달래 화전을 만들어 먹는 꽃으로 많이 알려져 있습니다.

진달래가 군락으로 피어 있는 곳에는 사람들의 발걸음이 멈주어지지 않을 수 없습니다.

 

▼ 진달래와 철쭉이 항상 헷갈리는데

시기적으로 진달래가 먼저 피고 철쭉이 나중에 꽃이 피는데요~

진달래는 잎이 나기 전에 꽃이 피고 철쭉은 꽃과 잎이 함께 핀다고 합니다.

그리고 철쭉과 다르게 진달래는 꽃받침이 없다고 합니다.

(출처 : http://blog.daum.net/akseung/16875592,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430799&cid=46686&categoryId=46694)

 

SONY | ILCE-7 | Pattern | 1/400sec | F/4.5 | 0.00 EV | 100.0mm | ISO-100

 

 

 

 

 

▼ 산과 들에 햇빛을 받아 빛나는 연핑크색의 진달래를 보고 있으면 색도 눈에 띠고

핑크색의 아름다움이 사람의 마음을 쏙~ 가져가 버릴 정도로 눈부시고 아름답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400sec | F/4.5 | 0.00 EV | 100.0mm | ISO-100

 

 

 

 

 

진달래 꽃의 학명 : Rhododendron mucronulatum Turcz.

진달래 꽃의 과 : 진달래과(Ericaceae)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동/식물)-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430799&cid=46686&categoryId=46694)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4.0 | 0.00 EV | 100.0mm | ISO-100

 

 

 

 

 

진달래꽃의 꽃말은 '사랑의 희열 그리고 기쁨'이라고 합니다. ^^

(출처 : http://blog.naver.com/hadongblog/220333551341)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3월, 붉은색] 봄날은 가고-홍매화꽃

 

 

봄날 붉은빛으로 사람의 눈을 멈추게 만드는 꽃은 홍매화입니다.

 

붉디 붉은 홍매화의 색에 사람들이 모두 발걸음을 멈추고 스마트폰으로 사진을 찍습니다.

 

3월의 봄을 알리는 꽃으로 매화꽃이 있는데 붉은 홍매화가 색으로는 더 사람의 눈길을 잡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00sec | F/8.0 | +0.70 EV | 100.0mm | ISO-160

 

SONY | ILCE-7 | Pattern | 1/100sec | F/8.0 | +0.70 EV | 100.0mm | ISO-100

3월의 봄에 피는 꽃 중의 대표적인 꽃인 홍매화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4월, 푸른색] 봄까치꽃, 큰개불알꽃

 

봄이 오는 것을 알리는 작은 꼬마 꽃이 있습니다.

파란색으로 옹기종기 모여서 피면 참 아름다운 꽃이죠.

꽃 이름이 개불알꽃으로 알고 있었는데

인터넷으로 찾아보니 큰개불알꽃으로 나오네요.

 

큰개불알꽃(봄까치꽃)

학명 : Veronica persica Poir.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13.0 | -0.30 EV | 100.0mm | ISO-2000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20.0 | -0.30 EV | 100.0mm | ISO-6400

큰개불알꽃이란 '오오누부꾸리' 일본어를 직역한 말이라고 합니다.

또한 나물로도 먹을 수 있고 꽃을 따서 그늘에 말리면 꽃차로도 마실 수 있다고 합니다.

(출처 :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385310&cid=2694&categoryId=2699)

 

크기가 새끼손가락 손톱만한데 정말 귀엽습니다.

항상 봄이 오면 기다려지는 꽃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경상북도 문경읍 가은읍] 희양산 봉암사-1년 중 부처님오신날 하루 개방하는 스님들의 정진장소 봉암사를 찾다-최종편

 

 

 

▼ 툇마루에 앉아 마님께 전화나 해 볼까 생각하고

핸드폰을 열어 보니 오... 서비스안됨이라고 뜨네요.

정말 속세와 연결되는 많은 것들이 되지 않으므로써

얻는 편안함과 자연을 통해 얻는 힐링이라고 해야 되나요~

조금 이해가 되었습니다. ^^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200

 

 

 

 

▼ 툇마루에 앉아서 담은 파노라마 사진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5.6 | 0.00 EV | 35.0mm | ISO-100

 

 

 

 

▼ 꽃들이 활짝 피어 있으니 꽃 사이에서 사진찍고 가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11.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35.0mm | ISO-100

 

 

 

 

▼ 날씨만 조금 더 따뜻하다면 참 좋겠는데

그늘도 져 있고 기온도 낮고 하니 으슬으슬해지네요... ㅠ.ㅠ

그 모든 것을 잊게 해 주는 풍광은 최고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35.0mm | ISO-100

 

 

 

 

▼ 다들 편안하고 표정도 밝아 보이네요.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5.0 | 0.00 EV | 35.0mm | ISO-100

 

 

 

 

▼ 너무 추워서 햇빛을 쬐러 다시 대웅전쪽으로 올라가 봅니다.

대웅전 근처로 가니 쭉~쏙~ 웡~ 거리는 소리가 나서

진원지를 찾아 보니 약수물 넘치지 말라고 배수해주는

가운데 있는 검은 호수에 물이 넘어가면서 나는 소리더군요.

신기한 것은 아무리 찾아 봐도 물 나오는 곳을 알 길이 없었습니다. ^^;;;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35.0mm | ISO-100

 

 

 

 

▼ 다시 선방쪽으로 가니 문이 열려 있네요.

입구에는 출입을 금한다는 표지판이 있지만

속세의 사람들은 궁금함을 참지 못하고 들어다 보다

스님이 묵언수행중이신지 말씀은 하지 않으시고 손짓으로 나가세요라는

몸동작을 취하시더군요.

사람들이 죄송해하면서 나왔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35.0mm | ISO-100

 

 

 

 

▼ 들어가지는 못하지만 민폐가 되지 않도록 조심해서

멀찍이 떨어져 내부를 바라봐 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60sec | F/5.0 | 0.00 EV | 35.0mm | ISO-100

 

 

 

 

▼ 다시 대웅전으로 왔습니다.

10:00부터 시작된 법회가 계속 되었고

큰스님 말씀 들어보고 가고자 부처님 오신날 법회가 끝나길 기다리고 있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0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 아기 부처님 목욕시키는 예식을 하고 있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0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큰스님 말씀을 듣고자 했는데 밖으로 잘 들리지 않아 잘 들리는 여기 저기를 다니다

소니 A-7이나 A-7r로 보이는 본체와 신형 FE 70-200mm F4 렌즈를 볼 수 있었습니다.

큰스님 말씀을 녹화해 두는 용도로 사용하시는 것 같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35.0mm | ISO-100

 

 

 

 

▼ 큰스님 말씀을 잘 들을 수 없어 아쉬웠지만

대략 어떤 내용인지는 알 수 있어서 참 좋았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2.8 | 0.00 EV | 35.0mm | ISO-400

 

 

 

 

▼ 큰스님 말씀이 끝이 나고 봉암사에 대한 소개를 하시는 것 같기도 하고 했는데

내려가는 사람들로 복잡할까봐 공양간으로 가 봅니다.

점심 공양에 많은 분들이 벌써 드시고 있으시더군요.

줄도 그렇게 길지 않아 줄을 서 봅니다.

날씨가 추워서 덜덜 떨다 이제 햇빛에 몸이 조금 녹으니 허기가 지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2.8 | 0.00 EV | 35.0mm | ISO-100

 

 

 

 

▼ 줄을 서서 보니 가은고등학교 학생들이라고 얼핏 들었는데

자원봉사를 하는 것 같습니다. 공양을 하고 난 그릇을 보통 본인이 씻는데

고맙게도 학생들이 씻어 주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320sec | F/2.8 | 0.00 EV | 35.0mm | ISO-100

 

 

 

 

▼ 점심공양 급식을 나누어주는 부분도 거의 학생들이 다 하더군요.

 

SONY | ILCE-7 | Pattern | 1/200sec | F/2.8 | 0.00 EV | 35.0mm | ISO-100

 

 

 

 

▼ 점심공양은 단촐합니다.

나물, 김, 고추장 소스, 밥, 미역국, 백설기 반쪽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점심공양을 끝내고 내려가는데

이번에는 일주문이 있는 방향으로 가 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250

 

 

 

 

▼ 다리를 건너 왼쪽으로 가면 일주문,

오른쪽으로 가면 마애불이 있는 곳으로 나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0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마애보살 좌상이 있던 계곡에서 내려오는 물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일주문에서 올라오는 방향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250

 

 

 

 

▼ 마애보살 좌상이 있는 계곡으로 올라가는 길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640

 

 

 

 

▼ 천천히 내려가 봅니다.

점심먹기 전에는 손이 차가워질 정도로 추위에 떨었는데

날씨도 풀리기 시작하고 점심도 먹고 나니 손이 따뜻해지네요. ^^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내려가는 길에도 다양한 야생화들이 눈길을 잡습니다.

이름을 모르니 아쉬울 따름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0

 

 

 

 

▼ 야생화 애기똥풀입니다.

줄기를 꺾으면 아기똥 같은 노란색의 액체가 나와 이름이 붙여졌다고 들었습니다.

정겹죠~ ㅋㅋㅋ 그 노란색의 액은 피부 알러지를 일으키기도 하지만

모기 물린데나 발라서 약으로 사용하기도 한다고 합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6.3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10.0 | -0.7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8.0 | -0.7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8.0 | -1.7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8.0 | -1.7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8.0 | -1.70 EV | 35.0mm | ISO-100

 

 

 

 

▼ 오~ 일주문이 보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8.0 | 0.00 EV | 35.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8.0 | -0.70 EV | 35.0mm | ISO-160

 

 

 

 

▼ 일주문은 봉암사 방향에서 보면 일주문이라는 한자가 있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 봉암사 입구쪽에서 보면 희양산봉암사라는 한자가 적혀 있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8.0 | 0.00 EV | 35.0mm | ISO-100

 

 

 

 

▼ 아래는 봄꽃 같아 보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6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6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7.1 | -1.00 EV | 35.0mm | ISO-100

 

 

 

 

▼ 오후가 되니 내려가는 사람들도 많지만 올라오는 사람들도 많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 사진으로 보이는 차량은 대절한 단체버스 차량입니다.

셔틀은 아니구요~

왼쪽편에 셔틀을 타는 줄인데요~

사람들 이야기는 1시간 정도 기다려야지 셔틀버스를 탈 수 있다고 합니다.

그래서 걸어서 내려 가기로 했죠~ 한 빠른걸음으로 20~30분정도 소요된다고 합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 줄을 잠깐 섰을 때 셔틀버스가 한대 내려 갔습니다.

다시 걸어서 길을 갔는데 많은 사람들이 걸어서 내려갑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80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 모내기를 하기 위해 논에 물을 대기 시작하더군요.

봉암사쪽으로 셔틀버스가 한대 올라갔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40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 아래쪽에서 셔틀을 타는 곳까지 거의 다 왔을 때 다시 셔틀버스가 올라갔으니

줄을 서서 기다렸다면 다음이다 그 다음 차례가 되어야 내려오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다리는 조금 힘들었지만 걸으면서 풍경도 보고 좋은 공기도 마시고 하니 좋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32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 다시 아침에 사진을 찍었던 다리에 다다랐습니다.

언제 다시 올지는 모르겠지만 어렸을 때 했던 약속도 지키기

위해서 시간이 많이 흘러서 다시 찾아갔던 봉암사는

잊혀지지 않겠죠~ ^^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1.00 EV | 35.0mm | ISO-100

 

 

 

<<희양산 봉암사>>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원북길 313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원북리 485

 

 

 

 

 

 

지도 크게 보기
2014.5.17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 봉암사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4월, 흰색] 채진목, 채진목 꽃

 

4월에 하얗게 핀 꽃입니다.

 

채진목

학명 : Amelanchier asiatica

분류 : 피자식물문 쌍떡잎식물강

꽃색깔 : 흰색

개화시기 : 4~5월

파종 및 수확시기 : 수확9~11월

 

출처 : 네이버 지식백과(국립중앙과학관-식물정보 외,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769124&cid=2694&categoryId=2699)

 

 

채진목이라는 나무는 처음 보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이팝나무인가 했는데

다른 이름이 붙어 있네요.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000

 

 

 

 

꽃이 모여있고 길쭉한 꽃임이 5장인가 붙어 있다고 합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000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000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4월, 노란색] 고로쇠 꽃, 고로쇠 나무 꽃

 

 

고로쇠 나무에서 노란색 예쁜 꽃이 핀다는 것을 알고

예전에 한번 사진을 찍었는데(고로쇠 꽃 예전 포스팅 : http://jongs.tistory.com/199)

꽃을 찍고자 했으나 번번히 시기를 놓쳤습니다.

 

올해도 생각이 나서 꽃이 피는 시기를 맞추어 보았는데

사진 찍는 당일 구름이 많이 끼어서 아쉬웠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3200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70 EV | 100.0mm | ISO-3200

 

SONY | ILCE-7 | Pattern | 1/50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600

 

 

 

다시 내년을 기약하며 그 때는 날씨가 좋을 때 찍어 보리라

마음속으로 다짐해 봅니다.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경상남도 하동군 화계면] 벚꽃 끝물에 간 하동십리벚꽃길과 하동 배꽃 및 19번 국도 풍경-3편(최종회)

 

 

▼ 푸른 지붕이 하늘의 푸른색을 닮아 벚꽃과 잘 어울림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320

 

 

 

 

▼ 제가 좋아하는 버섯돌이들이 벚나무에 자리잡았네요.

운지버섯이 아닐까 생각되어지는데

여태 봐 왔던 크기보다 크기가 정말 큽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1250

 

 

 

 

▼ 오후 햇살을 받아 반짝이는 벚꽃터널 아래로 차들이 줄지어 서 있네요.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1.0 | 0.00 EV | 100.0mm | ISO-125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2.8 | 0.00 EV | 100.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5.6 | 0.00 EV | 100.0mm | ISO-400

 

 

 

 

▼ 벚꽃 같기도 한데 잎이 분홍색입니다.

분홍벚꽃은 처음인데 색다르네요.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0.0 | 0.00 EV | 100.0mm | ISO-10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0.0 | 0.00 EV | 100.0mm | ISO-1250

 

 

 

 

▼ 다시 내려가는 방향의 길을 따라서 내려와 봅니다.

데크도 만든지 오래되어서인지 사람들이 많이 다녀서인지

조금은 낡아 보였지만 어떻습니까~ 꽃이 너무 아름다운데 말이죠~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3.2 | 0.00 EV | 100.0mm | ISO-500

 

 

 

 

▼ 머리를 숙여서 지나갈 정도로 가까이 있는 벚나무입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8.0 | 0.00 EV | 100.0mm | ISO-64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3.2 | 0.00 EV | 100.0mm | ISO-5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3.2 | 0.0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3.2 | 0.00 EV | 100.0mm | ISO-1000

 

 

 

 

▼ 올라가면서 봤을 때는 햇살이 모두 들었는데

내려가면서 보니 산의 그림자로 벌써 그늘이 생기기 시작합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2.8 | 0.00 EV | 100.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2.8 | 0.00 EV | 100.0mm | ISO-32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2.8 | 0.00 EV | 100.0mm | ISO-16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9.0 | 0.00 EV | 100.0mm | ISO-2000

 

 

 

 

▼ 아직도 구경하기 시작하는 사람들도 꽤 있습니다.

이 아름다운 곳~ 변하지 않고 오래오래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2.8 | 0.00 EV | 100.0mm | ISO-16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1.0 | 0.00 EV | 100.0mm | ISO-2500

 

SONY | ILCE-7 | Pattern | 1/640sec | F/11.0 | 0.00 EV | 100.0mm | ISO-2000

 

 

 

 

▼ 주차장에서 차를 빼서 막히는쪽 반대인 쌍계사쪽으로 올라가다 다리를 건너

반대방향으로 갔습니다. 반대쪽은 생각보다 덜 막히는 듯 했고 조금 더 빨리 빠지는 듯한 느낌이 드는데요. ^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6.3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6.3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7.1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11.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그렇게 빠져 나와서 19번 국도를 타고 와서 하동송림에서 잠깐 쉬어 봅니다.

해가 산 꼭대기에 걸려서 거의 넘어갈려고 합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7.1 | 0.00 EV | 35.0mm | ISO-100

 

 

 

 

▼ 시골처럼 조용합니다.

저녁의 여유로움이 참 좋네요.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6.3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4.5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25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25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25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125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100

 

 

 

 

▼ 오늘은 하동IC로 바로 나와 고속도로를 올렸습니다.

휴게소에서 저녁을 해결할려구요~ ㅋㅋㅋ ^^

오늘 저녁을 해결할 휴게소는 진주휴게소입니다.

남해고속도로가 확장이 되고 진주IC 부근에 크게 휴게소가 생겼습니다.

 

SONY | ILCE-7 | Pattern | 1/15sec | F/9.0 | 0.00 EV | 35.0mm | ISO-6400

 

 

 

 

▼ 메뉴는 돈까스입니다. 맛은 보통의 돈까스 맛~ ^^

 

SONY | ILCE-7 | Pattern | 1/60sec | F/9.0 | 0.00 EV | 35.0mm | ISO-4000

 

 

 

 

<<하동십리벚꽃길>>

 

 

 

 

 

 

 

지도 크게 보기
2014.4.26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하동군 화개면 | 십리벚꽃길
도움말 Daum 지도
블로그 이미지

감자튀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