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부산광역시

날씨 좋은 날 부산 황령산 봉수대에 오르다.

날씨 좋은 날 부산 황령산 봉수대에 오르다.


2008년 10월 1일 국군의 날이군요. 날씨가 정말 좋습니다. 청명한 가을하늘을 기다렸는데 오늘이 장날이군요. 청명한 날을 잡아 부산의 대부분을 볼 수 있는 봉수대를 갈려고 했었거든요. 일이 잘 될려면 막힘 없이 술술 잘 풀리죠. 날씨도 좋은데 일이 생겨서 밖으로 나올 시간이 생겼습니다.

보통은 KBS 방송국 근처에서 올라가는 길을 많이 이용합니다. 광안리 해변을 본 후 가기도 편하고 올라가면서 광안대교 야경을 볼 수 있기 때문이 아닐까 생각이 되기도 하구요. 이 길을 따라 쭉 가다 보면 방송송신탑 2개가 보입니다. 그 곳이 봉수대입니다. 그리고 봉수대로 올라가는 입구를 기점으로 내리막길이 쭉 계속 됩니다.

분명 연산동쪽으로 연결될 것 같은데 그 길로 가 본 적이 없네요. 연산동쪽으로 내려 갔다면 길 찾기는 문제가 아니지만 연산동쪽에서 올라 온다면 이 길과 연결되는 입구를 찾아야 되기 때문에 길을 알지 못하면 어렵겠죠. 연산동쪽에서 일을 보고 네비게이션을 이용해서 봉수대를 찍은 후 연산동쪽을 통해 봉수대로 갔습니다. 봉수대는 연산동쪽이 훨씬 가까운 것 같지만 길이 좁은 곳이 많고 중턱쯤 올라가야 2차선의 길이 나옵니다. 그리고 네비게이션 정말 좋습니다. ^^

SONY | DSLR-A100 | Pattern | 1/30sec | F/11.0 | 0.00 EV | 30.0mm | ISO-400

봉수대 입구에 도착 했습니다.




봉수대까지 자동차가 올라갈 수 있으나 입구에 차단기가 있습니다. 자물쇠도 있는데 자물쇠가 채워져 있지는 않았네요. 그래서 사람들이 차단기를 열고 차를 가지고 올라가는 경우가 있더군요. 올라가도 되는지는 저도 잘 모르겠습니다. ^^;;; 그래서 저는 밑에 차를 세우고 올라갔습니다. 경사가 꽤 되기 때문에 걸어서 약 10분 정도 올라가야 됩니다. 차로는 1~3분 정도 걸리지 않을까 생각이 되네요.

SONY | DSLR-A100 | Pattern | 1/250sec | F/11.0 | 0.00 EV | 17.0mm | ISO-100

걸어서 봉수대로 올라가는데 하늘이 새파랗더군요. 바람도 많이 불고 구름도 많습니다. ^^




올라가는 길에 사직동쪽이 눈에 들어오네요.

SONY | DSLR-A100 | Pattern | 1/125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160sec | F/10.0 | 0.00 EV | 105.0mm | ISO-100

야구의 붐을 일으키고 있는 사직야구장입니다. 이번에 롯데가 가을야구도 하게 되어서 그런지 그 열기가 정말 뜨거운 곳이죠. ^^




SONY | DSLR-A100 | Pattern | 1/60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두 개의 송신탑 중 하나입니다.



두 번째 송신탑은 저녁에 이쁜 조명을 비추어 줍니다. 최근에는 에너지 절약을 위해 저녁에도 조명을 켜지 않았으나 부산국제영화제를 할 때가 될 때쯤 다시 조명을 켜 주더군요.

SONY | DSLR-A100 | Pattern | 1/80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봉수대에 올라오면 보이는 두 번째 송신탑입니다. 저녁이 되면 이 송신탑에 조명을 켜 줍니다.




서쪽으로는 서면쪽일대와 날씨가 좋은 날은 낙동강도 볼 수 있습니다. 멀리 산과 산 사이로 낙동강이 살짝 보입니다. 날씨가 좋았는데 먼쪽은 시계가 떨어지네요. 그래도 멀리까지 볼 잘 보여서 가슴이 탁 트이는 것이 근심, 걱정, 스트레스가 같이 날아가 버려요. 바람도 많이 불어 시원하고 상쾌합니다.

SONY | DSLR-A100 | Pattern | 1/100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250sec | F/14.0 | 0.00 EV | 105.0mm | ISO-100



조금 왼쪽을 보면 부산항과 영도가 보이고 대연동과 용당동 일대가 보입니다.

SONY | DSLR-A100 | Pattern | 1/125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500sec | F/10.0 | 0.00 EV | 105.0mm | ISO-100

멀리 보니 개통된지 얼마 되지 않은 남항대교가 보입니다. 남항대교는 사람들이 걸어 갈 수 있어 좋은 것 같습니다. 그리고 경치도 좋구요. 광안대교에서 남해까지 연결되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집 근처에서 바로 갈 수 있거든요. ^^




더 왼쪽을 보면 광안리와 광안대교 남천비치와 LG메트로시티쪽 아파트들이 보입니다. 바다에 떠 있는 구름들이 산 정상 높은 곳에서 보니 낮은 곳에서 보는 것이랑은 또 다르게 보이네요.

SONY | DSLR-A100 | Pattern | 1/100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640sec | F/7.1 | 0.00 EV | 55.0mm | ISO-100

왼쪽편이 LG 메트로시트구요~ 가운데는 이번에 지은 용호동 오륙도 SK 뷰입니다.


SONY | DSLR-A100 | Pattern | 1/320sec | F/9.0 | 0.00 EV | 70.0mm | ISO-100



광안대교 왼쪽으로는 해운대쪽과 요트경기장쪽이 보입니다.

SONY | DSLR-A100 | Pattern | 1/125sec | F/18.0 | 0.00 EV | 17.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320sec | F/10.0 | 0.00 EV | 70.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100



평일이라 사람이 몇 명 없었는데 대학교 교수님이랑 제자분들이 등산겸 해서 올라 와서 사람이 많아지기 시작했습니다. 단체사진을 부탁해서 찍어드리면서 알게 되었죠.

SONY | DSLR-A100 | Pattern | 1/100sec | F/18.0 | 0.00 EV | 24.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250sec | F/11.0 | 0.00 EV | 90.0mm | ISO-100

학생들은 올라 오자 마자 한쪽 구석에 앉아 시원하게 불어 오는 바람과 멋진 풍경을 보며 잠깐 쉬어 봅니다. 이 순간만큼은 정말 최고의 기분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모든 스트레스와 피로가 싹 달아나지 않을까요...??? ^^




바람도 시원하고 구름 그림자가 산을 타고 넘어 갑니다. 밝아졌다 어두워졌다 하는 산등선을 보고 있으니 세상 스트레스가 모두 사라지지는군요. 보고만 있어서 마음이 편해집니다. 자연에서 얻을 수 있는 가장 큰 선물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

SONY | DSLR-A100 | Pattern | 1/100sec | F/10.0 | 0.00 EV | 26.0mm | ISO-100



SONY | DSLR-A100 | Pattern | 1/500sec | F/10.0 | 0.00 EV | 24.0mm | ISO-100

하늘, 구름, 바람, 풍경, 무엇하나 빠지지 않는 날이네요.




SONY | DSLR-A100 | Pattern | 1/250sec | F/10.0 | 0.00 EV | 105.0mm | ISO-100

멀리 금정산도 보입니다. 가운데 가장 높은 곳이 고당봉이지 싶네요. 한 번 가 보았던 것 같은데요~ 반대편에 낙동강이 쫙 펼쳐져 있고 정말 경치가 좋습니다. ^^




SONY | DSLR-A100 | Pattern | 1/100sec | F/11.0 | 0.00 EV | 105.0mm | ISO-100

어린이대공원입니다. 어렸을적에 많이 갔었구요~ 소풍 때 정말 많이 갔습니다. ㅜ.ㅜ




SONY | DSLR-A100 | Pattern | 1/640sec | F/5.0 | 0.00 EV | 24.0mm | ISO-100

봉수대입니다.




부산에 오셨을 때 날씨가 좋다면 꼭 봉수대에 들러 보세요. 낮에는 그 나름대의 부산 풍경이, 그리고 저녁이면 정말 멋진 부산 야경이 여러분을 기다립니다. 여름철에는 새벽까지도 많은 분들이 올라 오세요. 단점이 있다면 자가용 없이는 어렵습니다. 걸어서 올라 오시는분들도 계시던데요~ 저는 존경스럽더군요.

그리고 주의하셔야 될 것이 있습니다. 길이 굉장이 가파르기 때문에 내려 가실 때는 꼭 저단기어를 써서 엔진브레이크를 사용하시길 바랍니다. 특히 여름에는 오토에 엔진브레이크 없이 내려오다가 사고가 나는 것을 종종 볼 수 있거든요. 안전운전 하시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