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이야기/맛집이야기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망고홀릭 [제주특별자치도]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망고홀릭 8일차 여행에서는 망고판입니다. 망고레이 → 망고리치 → 망고홀릭 3개를 먹었네요. ▼ 제주시에 숙소가 있는데 주변에서 검색을 통해 알아낸 곳인데 아라파파에 잼을 사러 가기전에 한 잔 더 먹으러 가 봅니다. 넥슨컴퓨터박물관 들어가는 입구와 헷갈리는데 바로 아래쪽에 있습니다. 그리고 '광원'이라고 하는 고기전문점하고 같은 건물에 있습니다. 고기 먹고 후식으로 먹으면 최고이겠는데요~ ▼ 입구입니다. 제주도 망고관련 카페들은 모두 생망고도 판매를 하는데 우선은 쉐이크나 생망고가 맛있어 음료 위주로 주문을 하였습니다. 집으로 돌아가면 많이많이 생각이 날 것 같습니다. ▼ 쉐이크에 애플망고 쉐이크를 주문을 했습니다. 아침에 먹은 망고레이의 애플망고(8,500.. 더보기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남도리쉼터, 애월 리치망고 [제주특별자치도]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애월 리치망고 구엄포구에 갔다 다시 애월해안도로를 타고 남도리쉼터에 들렀습니다. 쉼터에 차를 세우고 잠깐 바다도 볼겸 잠도 청할려구요. ▼ 올레길을 걷는 사람들이 눈에 들어 오네요. 남도리쉼터가 올레길과 연결 되나 봅니다. 언제인가 기회가 되면 제주올레길을 둘러 보고도 싶습니다. ▼ 밖으로 나와 애월의 바다와 바다에서 불어오는 제주의 겨울바람을 맞아 봅니다. ▼ 남도리쉽터 표지석과 올레길 표시입니다. ▼ 애월해안도로를 돌다 도로와 높이 차이가 나지 않는 바닷가 공터가 눈에 들어와 잠깐 차를 세웠습니다. ▼ 그리고 도착한 고내포구입니다. 파도가 높아서 쓰레기들이 안쪽으로 밀려 들어 왔나 봅니다. 관광지라 쓰레기를 빨리 정리를 해 주면 참 좋을 것 같습니다. ▼.. 더보기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망고레이-필리핀 디저트 카페 [제주특별자치도] 1월 제주도 겨울여행-8일차 망고레이-필리핀디저트 카페 ▼ 아침에 일어나서 밖을 보니 구름이 꽤 많네요. 그래도 시계가 괜찮게 나오는 것 같습니다. 멀리 작은 섬이 보이는데 대관탈도인 것 같습니다. ▼ 멀리 오른쪽편에 보이는 곳은 육지인줄 알았는데 추자도인 것 같습니다. ▼ 아침일찍 출발하는 비행기들이 눈에 보이네요. ▼ 8일차 첫 번째 장소는 제주시 외곽에 있어 숙소와 가까운 곳에 위치한 망고레이-필리핀 디저트 카페 입니다. 2014년 12월쯤 찾아 왔었는데 잘못 온 줄 알고 애월에 있는 리치망고를 먹었었죠. 이번에는 망고레이에 도전을 해 봅니다. ▼ 내부에 들어가니 망고와 관련된 여러 제품들을 볼 수 있습니다. ▼ 연예인분들도 많이 들렀네요. ▼ 같은 음식점에 공간이 나누어져 추러스.. 더보기
1월 제주도 겨울여행-7일차 초밥전문점 스시황(제주시 노형동) [제주특별자치도] 1월 제주도 겨울여행-7일차 초밥전문점 스시황(제주시 노형동) 숙소로 와서 잠을 청한 후 저녁을 무엇을 먹을지 폭풍검색을 했습니다. 스시가 먹고 싶더군요. 제주시에 있는 스시집을 검색을 하니 스시 호사카이, 스시황, 쉐프의 스시이야기, 이노우에, 스시도모다치 등 몇 군데가 검색이 되더군요. 그런데~ 중요한 것은 어승생악에도 오르고 점심을 걸렀더니 운전을 해서 갈 힘도 정신도 없어서 걸어서 갈 수 있는 곳을 찾다 보니 스시황과 쉐프의 스시이야기가 그나마 가까운 것 같더군요. ▼ 둘 중 이런저런 것들을 검색을 통해 확인하다 거리가 좀더 먼 스시황으로 결정으로 하고 숙소를 나서 걸어서 가 봅니다. ▼ 생각보다 거리가 꽤 되네요... ㅜ.ㅜ 예약을 하고 오면 좋습니다. 음식점에 들어 가니 자리..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OPS(옵스) 카멜리아오뜨점-부산에서 유명한 빵집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OPS(옵스) 카멜리아오뜨점-부산에서 유명한 빵집 부산에서 이름이 있는 빵집으로는 부산진역 앞 루반도르, 남포동 노른자위에 있는 BnC(비앤씨), 광안리쪽 남천동에 있는 옵스 정도를 알고 있었죠. 부산진역 앞 루반도르는 케이크를 옛날 그대로 잘 만든다고 알고 있었고 남포동 부산에서 가장 비싼 땅값을 자랑하는 BnC(비앤씨)는 비싸지만 빵이 맛 있다고 했고 광안리쪽 남천동 (ops)옵스는 자주 이용을 해서 특이한 종류나 맛이나 좋다고 알고 있었죠. 오늘은 OPS(옵스)에 대한 포스팅입니다. 본점인 남천점을 포스팅하면 좋겠지만 이번에는 해운대 카멜리아오뜨점을 다녀 와서 이곳에 대한 이야기입니다. 남천점만 있다 서울에도 분점이 나고 이문세씨가 OPS(옵스) 빵집이 맛있다는 것을 라디오에..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 소문난 암소갈비집-tvN 수요미식회 36화 부산편에 나왔던 유명한 소 생갈비집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 소문난 암소갈비집-tvN 수요미식회 36화 부산편에 나왔던 유명한 소 생갈비집 부산에서 이렇게 유명한 집이 있었나 알지 못했던 암소갈비집인데 tvN 수요미식회 36화 부산편에 나와 알게 된 음식점입니다. 부산에서는 꽤 오래된 고깃집이고 나름 유명 했는데 모르고 있었네요. ㅋㅋㅋ ^^;;; ▼ 그리고 오른쪽편에 '원조 해운대 소문난 암소갈비집' 간판이 서 있는 것을 그 옆길을 지나오면서 많이 봤거든요~ 지나오면서 주차장이 넓고 차들이 많은데 맛 있는 곳인가~ 생각만 하고 간판을 봤을 때는 한 번 가 보고 싶다는 생각은 들지 않았는데 유명한 곳이여서 충격이였습니다. 저기 주차장이 있고 이 곳이 가득 차면 다른 주차장이 하나 더 있습니다. ▼ 한옥으로 되어 있는 것이 이 고깃집의..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다미가횟집-해운대 미포에서 유명한 횟집2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다미가횟집-해운대 미포에서 유명한 횟집2 부산 해운대 미포선착장이 있는 미포에 횟집으로 유명한 곳이 또 한 곳 있습니다. 마님께서 폭풍검색을 통해 찾아낸 곳으로 선창횟집을 가기전에도 이 횟집을 갈까 하다 선창횟집을 먼저 갔었는데 이번에는 다미가횟집이라고 원래 달맞이고개쪽으로 있던 횟집이 미포쪽으로 이전을 한 집이였습니다. 그래서 갈 때 횟집을 찾아 헤맸죠~ 예전에 있는 음식점 장소를 찾아 갔는데 인터넷 검색을 통해 전화를 해 보니 미포쪽으로 옮겼다고 ▼ 비치호텔을 네비게이션에 입력해서 오면 된다고 알려 주셨습니다. 와서 보니 선창횟집을 가는데 선창횟집으로 가지 않고 언덕 주차장으로 올라가는 차들이 아바 다미가횟집을 가기 위한 차들이였지 않았나 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탁~ 트인 바다..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선창횟집-해운대 미포에서 유명한 횟집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선창횟집-해운대 미포에서 유명한 횟집 해운대에 청사포외에 미포라는 곳이 있습니다. 두 곳이 참 헷갈렸는데 올해 완벽히 알게 되었습니다. 미포가 해운대해수욕장 끝부분인데요~ 여기에 부산에서 유명한 횟집이 있더군요. 수요미식회란 방송프로그램에서 부산의 음식점 중 횟집으로 자갈치 시장에 있는 선어회 전문점 명물횟집을 소개했던데 선창횟집도 음식점이 깔끔하고 회 맛도 괜찮고 다른 메뉴들도 개인적으로는 평타 이상은 되는 것 같습니다. ^^ ▼ 해운대해수욕장의 끝에 차 한대정도 다닐만한 골목쪽을 지나서 바닷가에 위치한 횟집입니다. 음식점 아래쪽이 주차장인데 주차장이 작아 주차를 담당해 주시는분이 멀리 떨어진 주차장에 차를 옮겨 주세요. ▼ 기본 세팅입니다. 여기도 초장과 간장 맛이 괜찮습니다...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카페 디아트(Cafe Diart)-커피맛 괜찮은 조용한 청사포 카페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카페 디아트(Cafe Diart)-커피맛 괜찮은 조용한 청사포 카페 청사포 모리구이집에서 저녁을 먹고 커피를 한잔 할려고 찾은 카페입니다. ▼ 모리구이집 바로 옆에 있습니다. ▼ 카페 디아트에 들어가기 전에 해가 진 청사포를 둘러보니 정말 예쁘네요. 등대의 불빛과 방파제에 밝게 달아 놓은 등이 바닷물에 비치면서 예뻤습니다. ▼ 우선 작은 유리컵과 물병이 세팅 됩니다. 깔끔하고 물병이 예쁘네요. ▼ 청사포를 조금 더 잘 보기 위해 2층으로 올라 왔습니다. 원래 3~4 테이블 정도 손님이 있었고 커피를 마시는 동알 몇 테이블 손님이 바뀌었습니다. 그래도 손님이 많은편은 아니었고 사장님 입장에서는 손님이 많고 테이블 회전이 잘 되면 좋겠지만 개인적으로는 조용해서 정말 좋았습니다. ▼ 카.. 더보기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모리구이집-청사포 바닷가가 보이는 술한잔하기 좋은 구이집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모리구이집-청사포 바닷가가 보이는 술한잔하기 좋은 구이집 부산에 청사포라는 포구에 대해 많이 듣기 했지만 직접 가 보지는 못하다 이번에 미포쪽에 괜찮은 음식점들이 있다고 하여 가 보기로 합니다. 미포와 청사포가 같은 곳인가 헷갈렸는데요~ 이번에 가 보고 확실히 정리가 되었습니다. 청사포에 들어섰을 때 너무 예쁜 곳을 알게 된 것 같아 정말 좋았습니다. 등대도 예쁘고 바다도 좋고 많이 알려져 있는지 연인들과 삼삼오오 청사포를 찾는 사람들이 많아 더 놀랐죠. ▼ 청사포에 얽힌 전설이 있던데요~ 용왕님이 보내준 푸른 뱀을 타고 가서 남편을 만날 수 있었다는 것인데 그래서 청사포라고 하고 원래 뱀사(蛇)를 쓰다 모래사(沙)로 바뀌었다고 합니다. ▼ 청사포구에 있는 두 등대가 포인트입니다... 더보기